quick_menu_tit

건강정보

진료시간안내

CONSULTATION HOUR

  • 평일 09:00 ~ 19:00
  • 토요일 09:00 ~ 14:00
  • 점심시간 13:00 ~ 14:00

일,공휴일 : 휴진

전화상담문의

  • 건강정보
  • 건강칼럼

건강칼럼


야동 많이 보면 뇌 크기 줄어들어
야동을 많이 보는 남성은 뇌가 수축하며 성적인 자극에 대한 반응이 느려진다는 연구결과 발표됐다.

베를린 막스 플랑크 연구소 연구팀은 21~45세의 건강한 남성 64명을 대상으로 연구 조사한 결과 이같이 밝혔다.

연구팀은 연구 대상자에게 그들의 야동 보는 습관에 대해 질문했다. 또한, 그들의 뇌 부피를 측정하고 야동을 볼 때 그들의 뇌가 어떻게 반응하는지 살폈다.

야동보는남자연구 결과, 야동을 자주 보지 않는 남성에 비해 주기적으로 과도하게 보는 남성은 선조체라 불리는 동기와 보상을 담당하는 뇌 부분이 수축해 있는 것을 발견했다.

또한, 연구팀은 야동을 많이 보는 남성은 게을러 지는 경향이 있어 야동을 많이 보면 성적인 자극에 대한 동기가 결핍된다고 설명했다.

베를린 막스 플랑크 연구소 사이먼 쿤(Simone Kuhn)박사는 “이 연구는 야동을 보는 것이 건강에좋지 않을 수도 있다는 첫 번째 연구이다. 이번 연구를 통해 야동을 보는 것이 뇌를 수축시키고 성적인 자극에 대한 반응을 느리게 한다고 밝혀졌지만 명확한 근거는 아직 발견하지 못했다. 야동을 봐서 뇌가 수축하는지 선조체가 원래 작은 사람이 야동을 보는지 확신하지 못한다”고 전했다.

이 연구결과는 미국의사협회 정신의학저널(JAMA Psychiatry)에 실렸고 영국 데일리메일이 보도했다.

출처: 건강을 위한 첫걸음 하이닥(www.hidoc.co.kr)


이전글 : 자가면역질환 치료제의 특허출원 동향
다음글 : 허리와 다리 통증이 반복된다면? 척추불안정증 의심